제목: キレッキレにセックス筋肉が発達した極上痴女の騎乗位中出し 香椎りあ
품번: cjod-103

muscle:★★★
beauty:★★★★
creampie:★★★★★★
evaluation:★★★★★★

그녀의 대한 이력을 보면 1년간 S1 의 단체배우 소속이었다가 , 프리티지 소속으로 넘어온후 프리티지 끝물에서 질내사정물 배우로 전향한 배우입니다.

개인적으로 S1 같은 노질사(no-creampie)레이블의 여성이 질내사정으로 풀리는 작품을 좋아하지만 , 얼마전까지만해도 그녀에게는 딱히 근육이란게 보이진 않았습니다.
굉장히 여성스러운 몸매와 큰 볼륨은 좋았지만 제가 다룰 타입의 여성은 아니었죠.

하지만 이 작품을 찍기위해 작정하고 복근을 만든게 보이네요. 강력한 왕자형은 아니었지만 11자형으로는 꽤나 크고 강한 느낌으로 보기 좋았습니다.
미모도 가름한 형에 반반했으며, S1 소속이었던만큼 몸매의 기본은 충실했기에 그녀의 플레이가 기대가 되었습니다.

내용을 보면 그녀의 몸매 쇼를 중간 중간에 계속 보여주는데, 상당히 성욕을 높여주는 역활을 하였으며(짤로 따로 담은것도 있음), 첫번째 섹스씬에서는 카우걸로 남성 몸위에서 한편의 댄스를 추며 남성을 공략하는 느낌을 주었습니다.

그 씬의 마무리 장면에서, 여성의 카우걸 댄스에 남성이 버티질 못하고 쌀거 같다고 신호를 보내니 , 이 여성이 “익쏘?”로 되물어보며 그녀의 몸을 앞뒤로 흔들어줄때는, 보는 제가 누위있는 남자가 된느냥 황홀하더군요.

결국 남성이 버티질 못하고 ‘익쏘’하자(싸버리자)… 여성이 남성의 정액을 흡수하는 몸동작을하며 앞뒤에서 좌우로도 복근을 움직여주는 모습에 저도 같이 ‘익쏘’ 해버렷습니다. (전 하도 이 씬이 마음에 들어서 2틀 연속 4번을 이장면에서 익쏘한거 같습니다.)

그후에 남성의 블로우잡 및 자위씬이 2번이 있었는데 그녀에게 매료되어서 그런지 모든 씬이 꽤 볼만했습니다.

마지막 카우걸씬에서는 2번의 질내사정을 하는데, 첫번째 씬에서만큼의 임펙트는 없지만 그녀가 남성을 공략하며 질내사정을 유도하는 모습은 정말 사랑스럽더군요.
남성도 질내사정 전 무너지는 모습이 꽤나 보기 좋았습니다. 솔직히 이런 아름다운 여성에 저렇게 당해보고 싶은 심정입니다.

개인적으로도 카우걸의 질내사정씬을 좋아하는데, 이 여성은 3성급 복근임에도 그 복근을 충분히 살려 질내사정을 유도하며, 허리와 복근을 앞뒤에서 좌우로까지 흔들어주는 모습에서, 복근속 자궁에 사정하고 싶은 욕구를 완전히 충족시켰습니다.

전체적으로 연출이 굉장히 훌륭했습니다. 제가 사장이면 이 감독에게 4-5성급 이상의 복근을 가진 여성 맡기고 싶은 심정입니다.

카우걸 스타일로 이쁜 복근속 자궁안에 질내사정하는 쾌감을 제대로 맛보고 싶은분에게 강력하게 추천하고 싶은 작품입니다.












(Visited 52 times, 1 visits today)
해당작품에 대한 별점 투표를 해주세요~! 별에 클릭을 하시면 됩니다~
1 Star2 Stars3 Stars4 Stars5 Stars (7 votes, average: 4.29 out of 5)
Loading...

[ 광고가 안보이신다면 이 사이트에 대한 광고차단를 풀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 배너를 통해 가입해주시면 작지만 큰도움이 됩니다. ]